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라이프
공연ㆍ회화
세무&건강
연예
스포츠
투데이이슈
카드뉴스
정태옥 '지역차별 논란'에 김홍걸 일갈 "정당이 망할 때가 되어가"
[ 날짜별 PDF ]
지역차별적 주장으로 도마 위에 오른 자유한국당 전태옥 대변인이 자신의 보직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정 대변인은 앞선 7일 "서울에서 살던 사람들이 안 좋은 일을 겪으면 부천으로 간다. 부천에서 자리를 잡지 못하면 인천으로 가게 된다"는 의견을 피력해 비난을 샀다.

이번 사태에 대해 정 대변인은 "현 인천시장의 실정으로 인천이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는 주장에 항변하다 나온 실언이었다"는 사과와 함께 "대변인 자리에서 물러나겠다"고 공언했다.

이와 같이 정 대변인이 실수에 대한 책임을 통감한다고 밝혔으나 김홍걸 더불어민주당 국민통합위원장은 그의 언사를 비판하고 있다.

자신의 SNS를 통해 김 위원장은 "정 대변인이 지역차별을 내포한 의견을 드러냈다. 이런 생각을 가진 사람을 정당을 대변한다니 놀랍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제1야당이라 칭하는 곳에서 추한 꼴을 보였다. 정당이 망할 때가 된 것 같다"고 목소리를 높여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작성 : 2018년 06월 09일(토) 10:33
게시 : 2018년 06월 09일(토) 10:33


최윤현 기자         최윤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8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