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한국에너지공단, 중소기업에 대한 맞춤형 기술지도 전개
- 2018년도 에너지서포터 사업 발대식 개최 -
[ 날짜별 PDF ]
15일(화)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김인택 한국에너지공단 수요관리이사(앞줄 왼쪽 3번째) 와 에너지서포터 관계자들이 2018 에너지서포터 발대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사업장의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한 지원사업이 시작된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강남훈)은 15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2018년 에너지서포터 청렴서약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에너지서포터 사업은 에너지부문 전문 인력이 부족한 중소기업의 에너지 효율 향상 및 온실가스 감축 유도를 위해 에너지부문 전문 인력인 ‘에너지서포터’들이 300개 중소 사업장에 직접 방문해 관련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소기업 맞춤형 지원 사업이다.

공단은 2010년부터 8년간 1만883개 중소기업에 에너지효율 향상 및 온실가스 감축을 지원해왔으며, 그 결과 약 50만 6000toe의 에너지절감 잠재량을 발굴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정책에 맞춰 신재생에너지 설비 도입을 계획하고 있는 중소기업에 신재생에너지 관련 컨설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공단은 이를 통해 중소기업이 설비를 도입할 때 경제성을 분석하고 최적 설치 방안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온실가스 배출량 산정방법과 온실가스 배출규제에 대한 대응 방안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공단은 이날 발대식에서 서포터 13명에게 임명장을 주며 본격적인 사업의 착수를 알렸다. 공단과 각 수행기관의 대표는 현장 컨설팅 시 발생할 수 있는 부패행위 근절을 위해 청렴하고 투명하게 사업을 추진할 것을 서약했다.

김인택 한국에너지공단 수요관리이사는 “에너지서포터가 300개 중소 산업체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업을 수행할 것”이라며 “특히 대기업 에너지 담당 전문가와 연계한 에너지 관리 노하우 전수를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역량 강화와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네트워크 구축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5월 16일(수) 00:35
게시 : 2018년 05월 16일(수) 01:41


김예지 기자 kimyj@electimes.com        김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0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