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력
원자력
에너지
월드뉴스
원자력硏, 방사선기기 기업 육성 본격 나서
‘방사선기기 팹센터’ 연계 기업 창업 지원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방사선기기 팹센터에 유치된 기업들이 신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원자력연구원이 방사선기기 기업 육성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방사선기기 팹센터’에 더밸류(대표 조승연), 포셈(대표 장호진) 유치를 시작으로 강소형 방사선기기 기업 육성을 본격화한다고 8일 밝혔다.

더밸류와 포셈은 방사선기기 전문 신생 기업으로, 원천기술 확보를 통한 틈새시장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원자력연구원은 기술지원, 교육훈련과 함께 팹센터의 첨단 장비를 활용해 유치 기업이 시장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향후 더밸류는 원자력연구원과 함께 반도체 센서를 기반으로 다중이용시설 공조시스템에 라돈 검출기를 접목하는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며, 포셈은 반도체를 이용, 고효율의 수광소자를 개발, 상용화할 계획이다.

‘방사선기기 팹센터(팹센터)’는 원자력연구원이 2016년 11월 전라북도 정읍에 위치한 분원 첨단방사선연구소(소장 정병엽)에 설립한 방사선기기 종합 연구센터다.

팹센터는 대학과 연구소, 산업체를 대상으로 방사선기기 기초 연구부터 시제품 제작을 통한 실용화에 이르기까지 ▲첨단 연구장비 지원 ▲애로기술 지원 ▲실무자 교육훈련 ▲이용자 네트워크 구축 등의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원자력연구원은 초기 투자비용이 많이 드는 방사선 사업의 특성상 신제품 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이 팹센터의 첨단 장비와 시설을 활용,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집중 지원함으로써 국내 방사선기기 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다.

정병엽 첨단방사선연구소장은 “지난 10년간 의료, 생명공학, 신소재 등 다양한 분야를 접목한 방사선 융합기술을 개발하고 실용화하는데 주력해왔다”며 “팹센터는 이번 기업 유치를 시작으로 보안, 국방, 의료, 환경, 우주 분야로 확대할 계획이며, 국가 방사선기기 실용화와 한국형 기술 강소기업 육성의 허브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5월 08일(화) 10:58
게시 : 2018년 05월 08일(화) 10:58


조재학 기자 2jh@electimes.com        조재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5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