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정치
정책
화제의 인물
만나봅시다
인사·동정
산업부 “美 철강관세 부과 유감...WTO 제소 적극 검토”
백운규 장관, “한국산 철강 관세 면제 위해 미측과 협의 추진”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미국 무역확장법 232조 최종결정 관련 민관합동대책회의에 참석한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모두발언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미국이 한국산 철강재에 대해 관세를 부과한 것과 관련, 관세 경감·면제를 위해 미 무역대표부(USTR)와 협의를 조속히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또 주요국과의 공조를 통해 세계무역기구(WTO) 제소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산업부는 9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백운규 장관 주재로 민관 합동 대책회의를 열고 향후 대응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정부 관계자와 포스코, 현대제철, 동국제강, 세아제강, 동부제철, 고려제강, 휴스틸, 철강협회, 무역협회 등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무역확장법 232조에 따라 모든 국가에서 수입되는 철강재에 대해 25% 관세를 일괄 부과하는 방안에 대해 서명했다.

이에 따라 미국은 수입 철강재에 대해 25%, 알루미늄 제품에는 10% 관세를 부과할 예정이다. 캐나다와 멕시코는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나프타) 재협상 결과에 따라 관세 부과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번 조치는 15일 이후인 23일부터 시행된다.

백 장관은 미국의 232조 조치에 대해 “국가 안보를 이유로 철강 수입을 부당하게 제한하는 조치라고 평가하고 미국 정부가 이러한 조치를 취한 것에 대해 유감”이라고 했다.

정부는 한국산 철강재에 대한 관세 경감 또는 면제를 위해 USTR 측과 관련 협의를 조속히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주요국과의 공조를 통해 WTO 제소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작성 : 2018년 03월 11일(일) 16:57
게시 : 2018년 03월 11일(일) 16:58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6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