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가스안전공사, 도시가스시설 지진 대비 안전 강화한다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지난 6일 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에서 가스시설 지진안전성 강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가 열렸다.
도시가스시설의 내진 성능을 평가하고 보강하는 작업이 이뤄진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지난 6일 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에서 가스시설 지진안전성 강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유관기관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가스안전공사와 34개 도시가스사, 도시가스협회가 참석한 가운데 도시가스 정압기실과 가스배관 내진 성능 평가에 대한 협의가 이뤄졌다.
현재 가스시설의 내진 설계 기준은 마련돼 있지만 일부 정압기실과 가스배관은 기준에 부합하지 않고 내진 성능이 확보되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정압기실 3072개소, 가스배관 2만2777km의 내진 성능을 확인하고 부족한 시설은 보수·보강을 하기로 했다.
가스안전공사는 내진 성능을 확인한 정압기실 표본 결과를 바탕으로 구체적 실행 방안을 마련했고 이를 토대로 지상철근콘크리트, 지하철근콘크리트, 조적식 등 건축 유형별로 내진 성능을 확인할 계획이다. 2020년까지 도시가스사에서 전수 현장 조사를 실시한 뒤 성능 평가를 통해 내진 성능을 확인하고 3년 이내에 보수·보강을 완료하기로 했다. 또 가스배관은 가스안전공사에서 가스배관 재질, 관경, 매설 깊이 등에 따른 성능 평가 표준계산서를 제공하면 도시가스사에서 일정 구간별로 전수 확인을 통해 2019년까지 성능 확인을 실시하고 보수·보강을 하기로 했다.
가스안전공사 측은 “앞으로 도시가스시설의 지진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내진 미설계 시설에 대한 성능 확인과 보수·보강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도시가스시설의 지진안전성을 확보해 가스 사고에 대한 대국민 불안감을 해소해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03월 08일(목) 09:09
게시 : 2018년 03월 08일(목) 09:09


이현수 기자 hslee@electimes.com        이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2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