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라이프
공연ㆍ회화
세무&건강
연예
스포츠
투데이이슈
카드뉴스
김보름, '태도 논란'의 원인은 강한 승리욕? "오기가 생겼다, 더 잘해야겠다는 마음에…"
[ 날짜별 PDF ]
(사진: KBS)
[전기신문=백민주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김보름이 인터뷰에서 보인 태도가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9일 여자 팀 추월 경기 후 가진 인터뷰에서 김보름은 "이 종목은 마지막 선수의 기록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좋지 못한 기록이 나왔다"며 마지막으로 결승선을 통과한 노선영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그녀가 노선영에게 우회적으로 책임을 돌리는 듯한 태도를 지적하며 강하게 비판을 하고 있는 상황이다.

태도 논란으로 많은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든 그녀는 앞서 강한 승리욕을 보여왔고 특히 일각에서는 이번 발언을 하게 된 것은 이러한 승리욕이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는 의견을 보이고 있다.

그녀는 지난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제가 어릴 적부터 유난히 승리욕이 강했다"며 "그래서인지 운동을 열심히 했고 달리기에서도 일등을 놓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주 종목인 매스스타트는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과 비슷한데 제 앞에 어떤 선수가 있으면 따라잡고 싶은 마음이 크다"며 "이런 승리욕이 큰 도움이 되는 것 같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주변에서 제가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한다고 말했을 때 부정적인 반응이 많았다"며 "그래서 더욱 이것에 오기가 생겼고 더 잘해야겠다는 마음이 커졌다"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02월 20일(화) 10:32
게시 : 2018년 02월 20일(화) 10:32


백민주 기자         백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4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