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서이라 동메달, "내 랩 실력을 보여드리겠다"…안타까운 결과에 세리머니는?
[ 날짜별 PDF ]
(사진: KBS)
쇼트트랙 서이라 선수가 메달을 목에 걸었다.

17일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000m 결승전에서 서 선수는 안타깝게 넘어지는 모습을 보였지만, 3위로 결승선에 통과해 국민들을 환호케 했다.

이날 서 선수는 함께 출전한 임효준 선수와 같이 넘어지며 안타까움을 자아낸 것도 잠시, 빠르게 일어서 결승선을 통과해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더욱이 이날 경기 준준결승전에 한국 선수 3명이 한 조에 몰리는 안타까운 상황이 발생하며 경기를 걱정하는 국민들의 목소리가 계속됐던 바, 서 선수가 지난 15일 기자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밝힌 준준결승전에 임하는 소감이 눈길을 끈다.

당시 서 선수는 "큰 대회에선 결승전 외에는 이렇게 한국 선수들이 한 조에 모두 몰린 적이 없었다. 한 조에 2명만 있었어도 전략을 짜고 경기에 임했을 텐데 3명이라서 개별적으로 경쟁을 펼칠 수밖에 없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세리머니에 대한 질문하자 "훈련에 매진하느라 특별히 준비는 못 했다. 좋은 결과가 나오면 바로 준비를 해서 대중 앞에서 내 장기인 랩 실력을 멋지게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해 기대를 더했다.
작성 : 2018년 02월 18일(일) 03:05
게시 : 2018년 02월 18일(일) 03:05


황정아 기자         황정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9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