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엠에스웨이, OLED 혁신 가져올 '대면적 유연 투명전극' 양산 성공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엠에스웨이(대표 이민수)가 업계 최초로 대면적 유연 투명전극 생산에 성공했다.
엠에스웨이는 최근 자유롭게 구겨지고 휘어지는 특성을 가진 유연 투명전극을 코팅하는 데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유연 투명전극은 기계적 유연성이 요구되는 다양한 전자제품에 없어서는 안 될 핵심 부품 소재로 스마트윈도우, 터치스크린, OLED 디스플레이, OLED 조명, 유기 태양전지 등 적용 분야가 매우 다양하다.
업계에서는 오는 2020년까지 스마트윈도우 시장 규모는 약 62조 원, 터치스크린은 약 50조 원, OLED 조명은 약 10조 원, 유기 태양전지는 약 16조 원 수준까지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순수 국내기술로 개발한 유연 투명전극은 기존에 주로 쓰이던 투명전극(ITO)의 문제점들을 보완한 대체 기술로 전 세계에서 주목받고 있다.
특히, 대면적 페트를 사용해 코팅하는 공정에서 높은 전도도는 물론 가시광 영역에서의 우수한 투과도, 박막 두께의 균일도를 유지하는 등 높은 품질을 확보하며 제조할 수 있다는 점에서 세계 최고의 성능을 자랑한다.
회사 관계자는 “유연하면서도 투명한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웨어러블 전자기기 등의 상용화를 위해서는 완벽에 가까운 기계적 유연성과 함께 광학적, 전기적 성능 등을 충족하는 유연한 투명전극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이번 대면적 유연 투명전극 생산을 통해 본격적인 양산이 가능하다는 것을 입증했고 이는 업계의 판도를 바꿀 만한 획기적인 성과”라고 설명했다.
엠에스웨이는 보다 균일한 양산 품질을 확보하기 위해 핵심 생산 공정 시설을 직접 구축할 계획이다.
이민수 대표는 “차세대 디스플레이의 핵심 소재인 유연 투명전극 기술을 도입한 이래 이를 상용화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며 “차세대 유연 투명전극 기술을 통해 한국형 창조경제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1월 23일(화) 16:21
게시 : 2018년 01월 25일(목) 08:57


김승교 기자 kimsk@electimes.com        김승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9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