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오피니언
(이주의 말말말)“신고리 공론화, 승패가 아닌 상생과 통합 위한 것”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문재인 대통령이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의 활동과 관련해 “우리가 가야 할 탈원전·탈석탄·신재생에너지 확대의 에너지 전환 정책에 대한 국민들의 공감대를 확인 할 수 있었던 의미 있는 성과”라고 평했다.
24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문 대통령은 “정부는 국민의 뜻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후속조치 과정에서 공론화위원회의 권고를 충분히 반영해야 할 것”이라며 공론화위 결론을 수용할 의사를 내비쳤다.
문 대통령이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의 결론에 대해 서면브리핑이 아닌 공식 입장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공론화의 뜻이 승자와 패자, 옳고 그름을 구분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통합과 상생을 위한 것이라는 점을 후속조치 과정에서 늘 유념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국무회의에서는 신고리 5·6호기 건설 재개를 결정한 공론화위원회의 결과를 보고하고 후속 조치 안건이 심의·의결됐다.
이후 관련 로드맵이 확정·발표되면 정부가 추진하는 에너지정책의 윤곽도 분명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작성 : 2017년 10월 24일(화) 13:40
게시 : 2017년 10월 25일(수) 13:28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0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