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전력
원자력
에너지
그린비지니스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으로 네덜란드 카셰어링 시장 진출
차량 100대 카셰어링 서비스에 투입, 최소 1분-최장 7일 빌릴 수 있어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지난 5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린 아이오닉 카셰어링 서비스 런칭 행사에서 이윤영 주 네덜란드 대사, 김형정 현대자동차 유럽법인장, 피터 리진스 암스테르담 부시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활용한 전기차 카셰어링 서비스를 유럽에 선보였다.
현대자동차는 최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국립박물관에서 피터 리진스 암스테르담 부시장, 이윤영 주 네덜란드 대사, 김형정 현대차 유럽법인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암스테르담 아이오닉 카셰어링 서비스 런칭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유경제 서비스인 카셰어링은 사용자가 필요할 때에만 차를 빌려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현대차는 전기차 모델 아이오닉 일렉트릭 100대를 활용해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일대에서 카셰어링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용자는 관련 홈페이지나 전용앱으로 인근에 있는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예약하거나 반납할 수 있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28kWh 리튬이온폴리머 배터리를 탑재해 국내 기준으로는 191km, 유럽 기준으로는 280km를 주행할 수 있다. 암스테르담을 비롯한 네덜란드 전역까지 운행할 수 있는 수준이다. 네덜란드는 암스테르담을 비롯한 국가 전역에 2200여 개에 달하는 전기차 충전시설을 갖추고 있다.
이용도 간편하다. 디지털로 전송되는 암호키로 자동차 키 없이 바로 차량을 사용할 수 있고, 필요에 따라 최소 1분부터 최장 7일까지 필요한 기간만큼 사용이 가능하다. 서비스 이용 후에는 암스테르담 시내 곳곳에 마련된 차량 반납소에 반납하면 된다.
작성 : 2017년 10월 10일(화) 11:01
게시 : 2017년 10월 11일(수) 17:04


위대용 기자 wee@electimes.com        위대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2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