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전기공사
건설 시공
안전ㆍ기술
철도 SOC
LH, 하자종합 서비스 운영체계 획기적 개선나서
민간 위탁 통해 서비스 품질 높이기로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LH가 하자종합 서비스 운영체계를 개선한다.
26일 LH는 입주고객의 다양한 요구에 맞춘 고품질 고객서비스 제공과 입주고객 서비스 업역 확대를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창업촉진을 위해 하자종합 서비스 운영체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한다고 밝혔다.
그 동안 LH는 준공에서 입주까지 시행하는 각종 품질점검과 하자관리 업무를 직접 수행해 왔다. 그러나 인력과 비용 부족 등으로 입주고객 하자서비스 품질수준이 미흡하다는 지적이 나오기도 했다.
이와 관련 LH는 품질경영을 목표로 사업단계별 하자최소화 종합대책을 수립‧시행 하는 등 주택품질 향상과 하자문제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왔다.
지난 6월에는 주거단지 품질․안전 확보를 통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고객서비스 품질 강화를 위해 주거품질 통합서비스 브랜드 LH 큐플러스를 출시한 바 있다.
LH는 친절․정밀․신속한 하자종합 서비스 제공을 위해 기존의 일용직 매니저를 통한 단순 서비스에서 탈피, 건설사의 CS업무 수행으로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춘 민영 CS전문업체를 활용키로 했다. 이를 통해 입주고객에게 양질의 주거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LH는 CS전문업체가 기존의 단순인력 제공에서 벗어나 품질․하자 등 기술적 능력을 구비함으로써 CS기술전문업체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제도개선을 추진할 예정이다.
입주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고객불편 최소화를 위해 입주초기에 한시적으로 운영되던 하자관리센터를 신규 설치되는 LH 큐플러스 라운지를 통해 입주 종료 후 최대 12개월까지 운영한다.
LH 큐플러스 라운지에서는 하자보수 일정을 입주자와 사전에 조율하는 하자보수 스케줄링, 정기적인 세대방문을 통한 신속한 하자관리 등 다양한 신규 서비스를 제공한다.
LH는 하자종합 서비스 업역 확대와 기간연장을 통해 취업에 애로가 있는 주부사원 등에게 신규 일자리를 제공해 정부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해당분야의 신규 창업도 유도할 예정이다.
현행 민영 CS전문업체의 매출액 대비 고용인원을 감안하면 하자종합 서비스 운영체계 개선에 따른 연간 약 2500여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는 게 LH 측의 설명이다.
개선된 운영체계는 올해 하반기부터 13개 지구 1만633세대에 시범적용하고 시행결과를 반영해 내년 전면 확대할 계획이다.
박상우 LH사장은 “고객의 눈높이에 맞춘 고품질 하자종합 서비스 제공과 업무영역 확대를 통한 신규 일자리 창출을 통해 국민에게 더 사랑받고 신뢰받는 공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7년 09월 26일(화) 09:04
게시 : 2017년 09월 26일(화) 09:04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2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