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전기공사
건설 시공
안전ㆍ기술
철도 SOC
건설근로자공제회, 맞춤형 도제식 훈련 시범사업
남양주공고 등과 MOU…젊은 건설기능인 양성·훈련 현장성 제고 위해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건설 현장에 맞춤형 도제훈련이 도입될 전망이다.
건설근로자공제회(이사장 권영순)와 남양주공업고등학교(교장 이범석), 전문건설업체 5개소가 19일 남양주공고 강당에서 ‘특성화고 연계 건설현장 맞춤형 도제식 훈련’ 시범사업 실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젊은 건설기능인을 양성하고 훈련의 현장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도제 훈련에는 조적․미장․타일 직종에 3학년 학생 30여명이 참여한다. 공제회는 교내에 건설현장과 유사한 실습장소를 구축하고, 외부 건설시공 기능장을 훈련교사로 위촉해 NCS 학습모듈을 기반으로 한 실습훈련을 오는 25일부터 4주간 실시할 예정이다.
이후 훈련을 이수한 학생들은 참여기업의 수요에 맞춰 정규직으로 채용되며, 채용기업은 건설현장 내 시공기술자의 지도하에서 3개월간 현장교육을 진행하는 등 역량 있는 건설기능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시범사업을 위해 공제회에서는 실효성 있는 훈련성과 달성을 위해 특성화고에 현장 시공환경과 유사한 실습시설 조성비용, 학생 1인당 소요되는 훈련비 및 외부 건설시공 전문가의 강사료 등 전액을 지원한다.
훈련에 참여하는 학생에게는 건설기능인으로서 안정적으로 출발할 수 있도록 중견 전문건설사의 정규직 채용 지원을 지원하면서 개인용 공구와 안전장비 지원, 고용노동부와 중소벤처기업부가 공동운영하는 청년내일채움공제 가입을 주선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젊은 기능인 채용을 희망하는 예창건설 등 5개 건설업체에는 고용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현장훈련시 소요되는 훈련비를 지원하고, 청년내일채움공제를 참여토록 해 인건비를 지원받게 할 예정이다.
권영순 공제회 이사장은 “건설분야에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체계적인 도제식 훈련을 공제회가 처음 시작하는 것”이라며 “시범사업의 사업성과가 높으면 특성화고를 대상으로 하는 도제식 훈련을 확대해 건설현장에 청년층이 많이 취업 할 수 있는 여건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7년 09월 21일(목) 12:20
게시 : 2017년 09월 22일(금) 11:21


이석희 기자 xixi@electimes.com        이석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2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