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사설)동북아 전력계통 연계는 우리에게 기회다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국과 러시아의 전력계통을 연결해 필요한 전기를 공유하기 위한 논의가 본격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 대통령이 동방경제포럼에 참여해 러시아 푸틴 대통령과 의견을 같이하면서 추진에 탄력이 붙었지만, 이런 논의는 2000년대 초부터 전력에너지전문가들을 중심으로 활발히 연구되어 왔다. 동북아 전력에너지 네트워크를 연결하는 과정에서 북한이라는 변수로 인해 논의와 학술연구 단계에서 항상 멈췄다.

북한이란 걸림돌은 예전에도 존재해 왔고, 최근처럼 북한의 핵실험으로 인해 동북아 긴장이 최고조에 이른 상황에선 ‘동북아 계통연계’ 자체가 공허한 메아리로 들릴 수밖에 없다.
그렇다고 ‘동북아 계통연계’ 사업 추진을 머뭇거릴 순 없다. 북한이 변수라면 북한을 피해 동북아 5개국이 전력계통을 연결하는 방안을 만들어야 한다.

계통연계는 동북아국가 모두에게 필요한 사업이다. 우리나라는 에너지전환을 추진하면서 불안해 질수 있는 전력공급력을 확보할 수 있으며, 침체 및 포화에 이른 전력산업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각 국마다 조금씩 다른 전력사용 시간을 조정해 가면서 전력을 융통하면 ‘동북아 에너지공유’ 시스템 구축이 가능해진다.

에너지공유를 통해 동북아의 새로운 성장 모델창출과 평화정착을 모색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신북방정책은 러시아의 신동방정책, 중국의 일대일로 구상 등 주변국와의 경제협력을 강화해 우리에게 경제확대와 안보강화라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다.

작성 : 2017년 09월 14일(목) 15:05
게시 : 2017년 09월 15일(금) 09:52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0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