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한수원, 원전설계코드 인허가 취득으로 핵심기술 완전자립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이관섭)은 최근 원자력발전소 설계 핵심코드 인허가를 취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로써 한수원은 모든 원전 핵심기술을 보유하게 돼 해외 수출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
원전설계 핵심코드(SPACE 코드와 CAP코드)는 원전에서 발생 가능한 사고 시 안전계통을 작동시켜 연료를 보호하고, 방사능 누출이 발생하지 않도록 원전을 안전하게 설계하는데 사용되는 핵심 전산 프로그램이다.
미국은 1979년 스리마일섬(TMI) 원전 사고 후 약 1조원을 들여 원전설계 핵심코드를 개발했으며, 한국도 정부 주도로 2006년부터 원자력발전기술 개발사업을 통해 해당 사업을 수행해왔다.
한수원을 비롯해 한국전력기술, 한국원자력연구원이 참여한 이 사업에는 약 700억원이 투입 됐고, 10여년의 연구를 통해 이번 성과를 얻었다. 한수원은 이번 성과를 신한울 3,4호기 등 신규원전 설계에 적용할 예정이다.
이관섭 한수원 사장은 “이번 성과로 한수원은 모든 원전 핵심기술을 보유하게 돼 해외수출 역량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최신 안전기준을 반영해 원전 설계를 더욱 안전하게 하고, 세계 최고 기술력을 바탕으로 수출이 꼭 성사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작성 : 2017년 03월 15일(수) 22:55
게시 : 2017년 03월 15일(수) 22:56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3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