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한국수력원자력,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로 위기가정 지원
경주 등 6개 지역 156가구에 1억7500만원 지원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22일 경주시청에서 열린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 사업비 전달식에서 손병오 한수원 지역상생협력처장(오른쪽)이 김정식 경주시 경제산업국장에게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이관섭)은 22일 경주시청에서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 사업비 전달식을 가졌다.
한수원은 경주시에 경주지역 위기가정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5000만 원을 전달했으며, 경주시는 위기가정 80가구를 선정해 지원할 계획이다.
한수원은 경주 외에도 서산 등 총 6개 지역의 위기가정 156가구 지원을 위해 반딧불 프로젝트 사업비 1억7500만원을 지원했다.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는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정에 생계비, 난방비, 의료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는 한수원이 진행 중인 태양광 안심가로등 설치 사업과 연계된 복지 사업이다. 한수원은 전국의 방범취약 지역을 대상으로 태양광 안심가로등을 설치해 왔다. 태양광 안심가로등 설치 지역이 방범 뿐 아니라 복지 전반이 취약하다는 의견이 많아 한수원은 작년부터 안심가로등 설치 지역을 대상으로 반딧불 프로젝트를 추진해 왔다.
손병오 한수원 지역상생협력처장은 “한수원은 지역 내 위기가정 지원을 위해 기존의 안심가로등 사업과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를 병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국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2015년과 2016년에 걸쳐 경주 4개 지역에 총 188본의 태양광 안심가로등을 설치하는 등 전국에 2014년 37본, 2015년 253본, 2016년 317본 등 총 607본의 안심가로등을 설치한 바 있다.
김정식 경주시 경제산업국장은 “태양광 안심가로등으로 야간 통행자들이 안전에 큰 도움을 받고 있었는데, 반딧불 희망 프로젝트로 저소득층도 경제적으로 도움을 받게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작성 : 2017년 02월 22일(수) 22:28
게시 : 2017년 02월 22일(수) 22:28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3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