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스토리위즈-안전가옥, IP 기획·개발 협력
스토리 프로덕션 ‘안전가옥’과 전략적 업무 협약 통해 영상화 추진
강수진 기자    작성 : 2020년 12월 02일(수) 22:44    게시 : 2020년 12월 02일(수) 22:45
2일 스토리위즈 본사에서 MOU 체결식이 진행되고 있다. 김홍익 안전가옥 대표, 전대진 스토리위즈 대표(오른쪽)
KT 자회사이자 콘텐츠 전문 기업 ‘스토리위즈’가 스토리 프로덕션 ‘안전가옥’과 양사 간 영상화 프로젝트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영상화 기획 개발 및 OSMU 역량을 보유한 스토리위즈는 탄탄한 장르 소설 작가진과 오리지널 IP를 확보하고 있는 안전가옥과 차별화된 영상 콘텐츠 제작 기반 신사업을 공동 기획해 내년에 선보일 예정이다.

스토리위즈는 지난 2월 KT 웹소설 사업 분야를 분사해 설립한 웹소설·웹툰 기반의 콘텐츠 전문 기업이다. 현재 스토리위즈가 보유한 원천 IP ‘컬러 러쉬’를 드라마로 제작 중이며, 웹소설 플랫폼 ‘블라이스’를 통해 작가 및 작품 발굴에도 앞장서는 등 다른 출판사 및 제작사와의 협업을 통해 계속해서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안전가옥은 이야기 콘텐츠를 기획 개발하는 스토리 프로덕션이다. 창작자와 PD가 기획부터 완성까지 협업해 영상, 웹툰, 게임 등 다양한 매체의 콘텐츠로 확장할 수 있는 이야기를 만들고 있다. 대표적인 작품으로는 오리지널 장편소설 <밀수: 리스트 컨선> 등이 있고 쇼-트 단편집, 앤솔로지 시리즈 등 2020년 12월 기준 총 17권의 도서를 출간한 바 있다.

양사는 이번 전략적 업무 협약을 통해 탄탄한 원작 소설을 기반으로 한 영상화 공동 기획 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이와 동시에 스토리위즈는 원천 사업 중 하나인 웹툰 화를 적극 진행해 콘텐츠 OSMU 사례를 보여준다는 계획이다.

제작된 영상 프로젝트는 KT 미디어 채널 등을 통해 공개된다. 또한 양사가 가진 역량을 기반으로 긍정적 시너지를 통해 스토리 중심의 완성도 높은 영상 콘텐츠를 시청자들에게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전대진 스토리위즈 대표는 “좋은 IP가 미디어 및 플랫폼 간 경계를 넘나들며 콘텐츠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데, 우리 업계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나타내고 있는 IP 강자 ‘안전가옥’과 함께 IP발굴 및 영상화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스토리위즈의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역량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해 새로운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가전ㆍ통신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월
12
3456789
101112
13
14
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