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한난, 국내 최초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푸르메 여주팜' 착공
국내 최초 신재생에너지 활용 자립형 스마트팜
그린뉴딜 실현과 발달장애인 지속가능 양질의 일자리 제공
오철 기자    작성 : 2020년 10월 29일(목) 18:59    게시 : 2020년 10월 29일(목) 18:59
29일 푸르메 여주팜 착공식에 한난, 여주시, 푸르메재단 등 관계자들이 첫 삽을 뜨고 있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29일 여주시, 푸르메재단 등과 공동출자해 설립한 국내 최초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인'푸르메 여주팜' 착공식을 가졌다.

여주시 오학동에 위치한 '푸르메 여주팜'은 이번 착공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 준비에 들어가게 된다. 푸르메 여주팜은 국내 최초로 추진되는 신재생을 활용한 스마트팜이자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으로서 2023년도까지 중증장애인(발달장애인) 67명을 고용해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지역문제 해결에도 기여하게 된다.

‘스마트팜’은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인 한난의 협력으로 농장 내 필요한 에너지를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신재생 융복합 시스템으로 공급하게 된다.

올해 말 스마트팜이 준공되면 시민들 참여가 가능한 농장, 신재생에너지 체험 프로그램과 카페, 마켓 등 복합문화 공간도 운영할 예정이다.

황창화 한난 사장은 “푸르메 여주팜이 발달장애인에게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함은 물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공존하는 포용적인 희망의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한난은 푸르메 여주팜이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지원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오철 기자 ohch@electimes.com        오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력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0년 12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