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중부발전, AI 플랫폼 구축과 빅데이터 활용 극대화 통한 ‘디지털 대전환’ 선언
근로자 위험 행동 영상검출, 환경설비 성능예측, 에너지효율화 등 AI 알고리즘 포함
장문기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31일(금) 15:51    게시 : 2020년 07월 31일(금) 15:51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지난달 30일 충남 보령시 호텔머드린에서 ‘한국중부발전 인공지능(AI) 선언식’에 참석해 발전산업 전 분야에서 디지털화를 강력하게 추진할 것을 선언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디지털 기술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이를 통해 산업육성부터 일자리 창출까지 디지털 가치사슬 확보를 통한 발전산업에서의 디지털 대전환을 선언했다.

중부발전은 7월 30일 충남 보령시 호텔머드린에서 발전산업 전 분야를 아우르는 인공지능(AI) 플랫폼 구축을 통해 빅데이터 활용을 확대하겠다는 내용으로 ‘한국중부발전 인공지능(AI) 선언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선언식을 통해 공개된 AI 플랫폼에는 ▲근로자 위험 행동 영상검출 ▲환경설비 성능예측 ▲에너지효율화 등 발전소 공정에 꼭 필요한 AI 알고리즘이 담겼다.

지난 2014년 빅데이터 기반의 발전운전정보시스템을 구축한 중부발전은 지난 6년간 발전소 고장을 사전에 예측할 수 있는 AI 플랫폼을 자체적으로 개발하고 AI 알고리즘도 머신러닝 단계까지 끌어올려 예측 정확도를 획기적으로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그 과정에서 보령 3호기는 무고장 6500일 세계최장 신기록을 달성하는 등 발전소 신뢰도를 북미 선진국 대비 80배 이상 높였다는 것이다.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은 “중부발전은 이미 디지털 분야에서 세계적 경쟁력을 갖고 있다”며 “우리의 디지털 역량을 전 산업 분야에 결합시킨다면 회사의 미래도 국가의 미래도 거듭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정부의 한국형 뉴딜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지난 20일 ‘KOMIPO 뉴딜 종합추진계획’을 발표해 에너지전환과 포스트 코로나의 경영환경변화에 대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