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중소기업계, “일자리 유지 위해 최저임금 최소 동결 필요”
중소기업단체협의회, 2021년 최저임금 관련 긴급 기자회견
송세준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07일(화) 10:22    게시 : 2020년 07월 07일(화) 10:30
(앞줄 왼쪽부터)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 회장 등 중소기업 단체장들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 한국여성경제인협회(회장 정윤숙), 소상공인연합회(회장 배동욱) 등 15개 중소기업 단체는 7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2021년 적용 최저임금에 대한 중소기업계 입장’을 발표했다.
중소기업 단체들은 이날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상황에서 중소기업이 일자리를 지킬 수 있도록 내년 최저임금은 최소한 동결해 달라고 호소했다.
중소기업계는 “지금도 각종 대출과 정부지원금으로 간신히 버티고 있다”며 “최저임금이 최근 3년간 32.8% 오른 만큼 올해만은 근로자의 일자리를 지키기 위해 최소한 동결될 수 있도록 노동계와 정부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이와 관련, 지난 6월 30일 중기중앙회가 발표한 ‘2021년 최저임금 관련 중소기업 근로자 의견조사’에서도 중소기업 근로자들 절반 이상(56.7%)이 최소한 동결돼야 한다고 답했다. 또 가장 시급한 노동정책은 ‘고용유지’(83.4%)라고 응답했다.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