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기후위기 대응 및 에너지전환 정책 활성화 위해 ‘맞손’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전환지방정부협의회-에너지정보문화재단-지역에너지전환전국네트워크와 업무협약 체결
윤대원 기자    작성 : 2020년 06월 02일(화) 13:10    게시 : 2020년 06월 02일(화) 13:11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내 기후위기 대응 및 에너지 전환 정책의 활성화를 위해 지방정부와 에너지 관련 기관들이 힘을 합친다.
2일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전환지방정부협의회(회장도시 당진시)는 한국에너지정보문화재단 및 지역에너지전환전국네트워크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기후위기 대응과 에너지전환 정책의 안정화 및 에너지분권’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서울시 중구 소재 컨퍼런스하우스 달개비에서 개최된 이날 협약으로 각 기관은 ▲지역 에너지전환 우수사례 발굴 및 확산 ▲해외 에너지전환 교육 프로그램 참여 ▲기후위기 대응 및 에너지 분야 교육협력 네트워크 구축 ▲온라인 정보콘텐츠 공동 기획·제작·확산 등에 협력키로 했다.
그동안 협의회는 두 기관과 다양한 사업추진 및 홍보, 교육 등 지역에너지전환을 위한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이어 왔다. 그러나 코로나19가 가져온 전 세계적 위기로 인해 기후위기 대응 및 에너지전환의 필요성이 강조되면서 각 기관 간 긴밀한 소통 및 공동 목표의 성공적 달성을 위해 공식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한 것이라는 게 협의회 측의 설명이다.
현재 31개 회원 도시가 활동하고 있는 협의회는 지방정부가 공동으로 협력해 중앙 중심의 에너지정책을 개선하고 지역 내 에너지자립을 추진하기 위해 2016년 12월 결성됐다. 지난 3월에는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전환지방정부협의회로 명칭을 변경하고 에너지전환과 더불어 기후위기대응, 온실가스 배출량 감소, 정의로운 전환으로 활동 범위를 넓혀가고 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기후위기 대응의 필요성과 에너지전환을 위한 대국민 인식전환이 필요한 현시점에서 협의회는 양 기관과 함께 이를 성공으로 이끌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온실가스 감축과 취약계층을 위한 적응계획을 포함한 기후위기대응과 지역에너지전환을 구체적으로 실행할 수 있는 계획을 지역에서 수립하고 시민들과 함께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지역에서 시작해 에너지자립을 지향하는 그린-뉴딜로 드러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협약식에는 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김홍장 당진시장을 비롯해 박정현 대덕구청장, 윤기돈 한국에너지정보문화재단 상임이사, 박기남, 최승국, 이유진 지역에너지전환전국네트워크 공동대표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7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