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해남서 태양광 설비 화재…피해규모 4억6000만원 달해
소방당국, 정확한 피해규모 및 화재 원인 파악 중
윤대원 기자    작성 : 2020년 05월 28일(목) 07:50    게시 : 2020년 05월 28일(목) 07:50
태양광 발전시설에서 화재로 인해 검은 연기가 쏟아져 나오고 있다.(제공=연합뉴스)
전남 해남서 태양광발전시설에 화재가 발생해 4억6000만원의 피해가 발생했다.
지난 27일 오후 5시 35분쯤 전남 해남군 황산면 한 태양광발전시설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인원 32명과 소방차 8대를 투입해 약 1시간 만에 큰 불길을 잡고, 오후 11시 10분쯤 잔불 정리를 마쳤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으나 소방서 추산 4억6760만원 상당 재산 피해가 났다.
에너지저장장치(ESS)가 모여있는 건물에서 불이 나 완전 진화까지 시간이 다소 걸렸다고 소방당국 관계자는 전했다.
ESS는 생산한 전기를 배터리에 저장했다가 필요할 때 내보내는 장치인데 태양광발전시설 화재 요인 가운데 하나로 지목받는다.
배터리 모듈 내 결로 생성과 건조가 반복해 먼지가 눌어붙으면 접지 부분 절연 파괴로 불이 날 수 있다고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파악할 예정이다.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7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