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KST모빌리티, ‘마카롱택시’ 세종시 특화 플랫폼 택시 구축
내달부터 3개월간 시범 서비스 운영
이근우 기자    작성 : 2020년 02월 21일(금) 13:03    게시 : 2020년 02월 21일(금) 13:03
(왼쪽부터) 김태오 세종시 교통과장, 임성택 연기운수 대표, 이창원 행복택시 전무, 신채식 세종운수 대표,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 이행열 KST모빌리티 대표, 양성묵 개인택시 세종시지부장, 김상헌 한일여객 대표, 김용민 웅진택시 대표, 고성진 세종시 건설교통국장이 21일 세종시청사에서 ‘세종형 플랫폼 택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KST모빌리티가 세종특별자치시, 세종시 법인 및 개인 택시사업자와 함께 ‘세종형 플랫폼 택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KST모빌리티는 세종시에 택시운송가맹사업에 기반한 혁신형 플랫폼택시 서비스 ‘마카롱택시’를 출시한다. 이에 다음달 2일부터 3개월간 시범 서비스를 운영한다.

‘마카롱택시 세종’은 스마트폰 충전기, 방향제 등 직영 마카롱택시 수준의 기본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영유아 자녀가 있는 부모들로부터 호응을 얻은 바 있는 카시트 부가 서비스도 적용한다.

KST모빌리티와 세종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시민들의 택시 이용 편의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했다. 이와 관련 세종시의 경우 택시 1대당 인구가 900명을 초과해 서울(140명)이나 대전(169명)보다 5배 가까이 많아 시민들이 택시부족으로 인한 불편을 겪고 있다.

KST모빌리티와 세종시는 마카롱택시 시범서비스를 통해 축적한 운행데이터를 기반으로 최적효율 배차 시스템, 새로운 부가 서비스, 탄력요금제 등 시민들의 불편해소를 위한 다양한 솔루션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에 앞서 KST모빌리티는 세종시 내 5개 법인택시회사와 가맹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대수는 134대로 세종시 등록 택시대수(352대) 중 38%에 해당해 택시운송가맹사업 자격을 충족한다.

KST모빌리티는 지난해 6월 국토교통부로부터 택시운송가맹사업 광역면허를 취득했으며, 2월 중 신규 사업구역으로 세종시를 추가할 계획이다.

한편 KST모빌리티는 지난해부터 대전에서 운송가맹사업을 시작했으며 현재 서울, 제주, 수원 등에서도 마카롱택시를 서비스하고 있다. 가맹계약을 체결한 택시는 현재 서울 1900대, 지방 1800대 등 3700여대에 이른다.

KST모빌리티는 올해 상반기 중 서울 지역에서 택시가맹사업을 본격화하고 대구, 울산, 부산, 인천, 경기 등 주요 광역시 중심으로 지역을 확장해 마카롱택시를 전국에 서비스한다는 계획이다.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3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