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러브, 로지' 릴리 콜린스, "마법 같은 경험이었다" 리얼함을 위해 그들이 택한 곳은?
심지원 기자    작성 : 2020년 02월 14일(금) 17:40    게시 : 2020년 02월 14일(금) 17:40
(사진: 영화 스틸컷)
영화 '러브, 로지' 배경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014년 개봉해 두 남녀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작품 영화 '러브, 로지'는 주인공 릴리 콜린스, 샘 클라플린의 비주얼만으로도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영화 속 자연스럽고 아름다운 경관이 더욱 이슈를 모으기도 했다.

제작진은 세트장이 아닌 현장의 리얼함을 담기 위해 아일랜드에서 로케이션 촬영을 감행했다.

더블린 공항, 피츠패트릭 캐슬 호텔, 아버 힐, 라스가 등 다양한 아일랜드 모습을 담기 위해 정부, 시민들의 도움을 받았다는 후문.

'러브, 로지'의 두 주인공들은 이에 대해 "정말 놀라웠다. 마법 같은 경험이었다", "세계에서 제일 친절한 사람들이었다. 촬영내내 아주 즐거웠다"라고 전했다.


심지원 기자         심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