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내년 재생에너지 관련 예산 1조2000억원 규모로 확대
산업부, 2020년 예산안 확정...총 9조 4367억원
에너지 안전·복지 확대, 수소경제 등 활성화 도모
환경부, 국토부, 과기부 등 부처별로 예산안 확정
에너지전환의 성공을 위한 내년도 재생에너지 관련 예산이 올해보다 711억원 증가한 1조 2071억원 규모로 책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20년도 예산안이 9조 4367억원 규모로 확정됐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내년도 예산안은 올해와 비교해 23%가량 증가했다.

산업부는 “우리 경제의 활력 제고를 위해 적극적인 예산 확대가 필요하다는 범정부 차원의 기조가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부는 내년도 재생에너지 관련 사업에 올해보다 711억원을 더 투입해 재생에너지 설비보급과 금융, 핵심기술개발 지원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 밖에도 에너지 안전, 복지에 대한 투자도 각 2026억원, 2563억원으로 증액했다.

이를 통해 에너지 바우처와 일반용 전기설비 현장점검 관련 지원이 확대될 전망이다.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미래차 등 3개 분야에 대한 지원과 로봇·수소경제 등 신산업 분야 생태계 조성을 위한 지원 예산도 증액됐다. 특히 정부는 수소생산기지 구축(299억원) 등 총 943억원을 수소경제 구축에 투입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환경부 역시 내년도 예산 및 기금이 9조5394억원으로 편성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대비 21.5% 증액된 금액으로, 환경부 측은 대기환경과 물 관리 사업 등 국민 기본권인 환경권을 보장하기 위한 부문에 재정 역량을 집중한 결과다.

또 국토교통부는 올해보다 16% 늘어난 50조1000억원 규모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총 16조3069억원 규모로 각각 2020년 예산안을 확정했다. 중소벤처기업부 예산은 역대 최대인 13조4000억원 규모로 편성됐다.

국회는 10일 본회의를 열어 당초 정부안(513조5000억원)보다 1조2000억원 줄어든 총 512조3000억원 규모의 2020년도 예산안을 의결했다.



작성 : 2019년 12월 11일(수) 11:13
게시 : 2019년 12월 11일(수) 12:57


김예지 기자 kimyj@electimes.com        김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