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나인투원, 하드웨어 기술 스타트업 ‘바이시큐’ 지분 100% 인수
신규 기기에 완전 자동 스마트 락, IoT 모듈 등 신기술 대거 적용 예정
이근우 기자    작성 : 2019년 12월 04일(수) 15:24    게시 : 2019년 12월 04일(수) 15:24
나인투원이 하드웨어 기술개발 스타트업 ‘바이시큐’를 인수하고 서비스 품질 개선과 이용 편의성 제고에 박차를 가한다.

나인투원은 최근 바이시큐의 지분을 100% 매입하는 방식으로 인수합병했다.

바이시큐는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를 위한 하드웨어 기술개발 스타트업이다. 세계 최초로 완전 자동 동작이 가능한 자전거 전용 스마트 락 개발에 성공한 바 있으며 이에 대한 다수의 원천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나인투원은 국내 공유 전기자전거, 전동킥보드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사물인터넷(IoT) 하드웨어 분야에서 독보적 기술력을 갖고 있는 바이시큐와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나인투원은 이번 인수를 통해 하드웨어 연구개발을 비롯해 생산 및 조달까지 자체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 품질 관리와 즉각적인 사후관리가 가능해진 만큼 안정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새로 선보일 신규 기기에 위치 추적 및 센싱 기술을 적용해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의 고질적 문제로 꼽히는 분실, 도난, 방치 가능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배치되는 신규 전기자전거, 전동킥보드에 바이시큐의 하드웨어 기술이 대거 적용될 예정이다. 전기자전거에 바이시큐의 완전 자동 스마트락을 장착해 기존 스마트락에서 발생하던 잠금 실패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현재 개발 중인 전동킥보드에는 근거리무선통신(NFC) 기술이 탑재된 새로운 IoT 모듈을 적용해 더욱 편리한 대여와 반납이 가능해진다.

한편 나인투원이 운영하는 통합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 플랫폼 ‘일레클’은 전기자전거 및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서울시 6개 지역(마포구·서대문구·용산구·중구·종로구·성북구)과 세종시 2개 생활지역(행복도시 1·2 생활권)에서 1000대 규모로 서비스를 하고 있다.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9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