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컴투스, ‘서머너즈 워’ 글로벌 누적 매출 2조원 달성
국내 순수 모바일 게임 IP 저력 증명
5년간 234개국 인기…해외 매출 90.7% 차지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가 글로벌 누적 매출 2조원을 돌파했다.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가 글로벌 누적 매출 2조원을 돌파했다.

서머너즈 워는 2014년 4월 출시 이후 세계 전역에서 꾸준한 흥행을 기록하고 있다. 서비스 5년 7개월만에 ‘국내 단일 모바일 게임 지식재산권(IP) 2조원 매출’이라는 성과를 달성했다.

앞서 서머너즈 워는 2017년 3월 국내 모바일 게임 최초 매출 1조원을 기록하며 한국 게임 역사를 새롭게 쓴 바 있다.

서머너즈 워는 이보다 3개월이 단축된 2년8개월만에 1조원 매출을 추가로 달성하면서 모바일 게임의 폭발적인 글로벌 영향력과 PC온라인·콘솔 등 타 플랫폼 게임에 비견할 라이프 사이클 및 지속 성장성을 다시금 확인시켰다.

서머너즈 워는 동서양 구분 없이 세계에서 인정받으며 모바일 게임의 글로벌 흥행 스탠더드를 세워왔다. 전체 글로벌 누적 매출의 90% 이상을 해외에서 거둬들이며 세계 시장에서 고른 성공을 이어오고 있다.

출시 이후 지구상 대부분 지역인 총 234개 국가 유저들이 서머너즈 워를 즐겨왔으며 아메리카 55개국, 유럽 51개국, 아시아 51개국, 아프리카 54개국, 오세아니아 21개국 등 전 대륙에 걸쳐 고루 포진했다.

한국 콘텐츠 산업에서 단일 게임 서머너즈 워가 그동안 해외에서 거둔 성과도 큰 가치를 지닌다. 국내 대표적인 각 콘텐츠 산업이 해외에서 서머너즈 워 만큼 매출을 거둬들이기 위해서는 지난해 수출액을 기준으로 출판업계 전체가 6.62년, 만화업계 전체가 40.85년, 영화업계 전체가 39.61년 동안 달성해야 한다.

이는 문화 산업 콘텐츠인 모바일 게임이 글로벌 시장에서 갖는 경제적 파급력을 보여주는 것으로 서머너즈 워는 압도적 경쟁력을 갖추고 5년 넘게 세계에서 끊임없이 인기를 얻고 있어 앞으로 선보일 글로벌 가치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해나갈 방침이다. 글로벌 e스포츠 대회를 개최하고 150년을 아우르는 유니버스를 구축해 애니메이션·코믹스·소설과 신규 대작 게임 개발 등 다양한 분야로의 확장을 진행하고 있다.
작성 : 2019년 11월 13일(수) 19:19
게시 : 2019년 11월 13일(수) 19:20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2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