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안산시,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 시작…‘주민 숙원' 해소
방아머리공원 주차장서 준공식 개최…2022년까지 확대 계획
40% 비용 절감 기대…2021년 대부도 에너지타운 조성 연계
안산시는 7일 대부도 방아머리공원 주차장에서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서해 안산 대부도에 주민들의 숙원이었던 도시가스가 공급이 시작됐다. 경제·관광 활성화와 연료비 절감 등 파급효과가 기대된다.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7일 대부도 방아머리공원 주차장에서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사업’ 준공식을 개최하고 대부도 2400여 가구에 도시가스 공급을 시작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과 지역구 의원 안산도시공사·안산도시개발㈜·㈜삼천리 임직원을 비롯해 대부동 주민자치위원회 및 통장협의회 등 유관단체와 지역상인 및 주민 등 약 300여명이 참여했다.

시는 2017년 11월부터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 사업을 추진 지난달까지 130억원의(도비 30억원·시비 70억원·민간 30억원) 예산을 투입해 대부도 일대에 도시가스 공급관 20.8㎞와 LNG위성기지(29.9t 저장탱크 2기)를 설치했다.

LNG위성기지에는 압력조절 자동화시스템 등 첨단설비가 완비됐으며 전문운영인력 6명이 배치돼 이날부터 2400여 가구에 도시가스 공급했다.

이번에 준공된 길이 20.8㎞의 공급관은 대부도 방아머리를 시작으로 북동삼거리 구봉도 대부동 행정복지센터 대동초 등 일부 지역에 도시가스를 공급한다.

시는 이어 2022년까지 단계별로 도시가스 공급관을 추가 설치해 도시가스 공급지역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현재 다음 달 준공 목표로 50억원이 투입돼 2020년 준공 예정인 유리섬박물관 대부도복지체육센터 등으로 이어지는 11.7㎞ 구간에 공급관을 설치한다. 내년에는 12.4㎞, 2021년에는 5.6㎞, 2022년에는 7.4㎞ 등 모두 57.9㎞ 구간으로 확대될 계획이다.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은 대부도 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민선7기 윤화섭 시장 핵심 공약으로 추진돼 왔다.

앞으로 주민들은 도시가스 공급으로 실내등유 및 LP가스 등 기존에 사용하던 연료보다 약 40%의 비용 절감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그간 높은 연료비로 어려움을 겪던 숙박업과 요식업 등의 경영환경 및 주거환경 개선으로 2030년 대부도 인구 5만 명 목표달성에 크게 기여해 지역경제 및 관광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양운영 대부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도시가스 공급이 시작됐다”며 “오늘을 계기로 연료비 걱정 없는 따뜻한 겨울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많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마침내 시작된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은 안산시와 대부도 지역발전의 초석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향후 지속적인 공급확대를 통해 향후 대부도 전역에 도시가스가 공급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사업의 연계해 2021년까지 대부북동 1975에 위치한 LNG위성기지 일대 1만2288㎡를 ‘대부도 에너지타운’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곳에는 연료전지 발전기 태양광 풍력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설비와 에너지체험관 및 스마트팜 등 주민편익시설이 설치돼 신재생에너지의 메카로서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작성 : 2019년 11월 08일(금) 09:36
게시 : 2019년 11월 08일(금) 09:46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