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공사공제조합 영업점 업무효율화 시행
내달 2일 나주출장소 영업개시 및 일부 출장소 폐소
전기공사공제조합 사옥.
전기공사공제조합이 사업소 통폐합으로 경영효율화에 나선다.
전기공사공제조합(이사장 김성관)은 경영효율화와 스마트한 영업망 구축을 위해 지난 10월 1일 단행한 직제 개편에 따른 영업점 업무효율화를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다음달 2일자로 전남지역 내 목포출장소와 순천출장소를 폐소하고 나주출장소를 새롭게 설립한다. 경남지역은 진주출장소를 폐소하고 창원지점으로 통합한다.
목포출장소와 순천출장소의 업무는 나주출장소 및 광주지점으로 이관되고, 진주출장소의 업무는 창원지점으로 이관된다.
나주출장소는 면적 2180m2(약 660평), 지상 5층의 규모로 나주혁신도시에 건립되는 신사옥에서 영업을 개시한다.
나주신사옥은 전남지역 1000여 조합원을 위해 서비스와 정보, 교류의 장을 제공하는 종합서비스센터로 꾸려질 전망이다. 조합의 영업점 통폐합은 서울지점의 통합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조합은 지난 2016년 김성관 이사장 취임 이후 18개 지점 6출장소에서 15개 지점 4출장소로 조직을 슬림화해 보다 효율적이고 내실 있는 영업망을 갖추게 된다.
조합 관계자는 “보증업무의 99%가 인터넷보증으로 대체되고 있는 상황에서 하루 10명 미만의 조합원이 방문하는 출장소가 운영되는 것은 효율적이지 않다”며 “이번 영업점 통폐합은 교통통신망의 급속한 발전과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조합을 보다 내실 있게 운영하기 위한 조치다.
특히 영업점 업무조정 이후 조합원들의 서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만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11월 07일(목) 14:21
게시 : 2019년 11월 08일(금) 10:23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