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오거돈 부산시장, 미투의혹과 불법 선거자금 의혹 등에 강력 대처 의지 밝혀
오거돈 부산시장 SNS
오거돈 부산시장이 불법 선거자금과 성추행 의혹에 휘말린 가운데 "소도 웃을 가짜뉴스, 모조리 처벌하겠다"고 밝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 시장은 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같이 밝히면서 "불법선거자금, 미투 등 저를 둘러싼 황당한 이야기들이 유튜브 채널을 통해 떠돌고 있다"고 전했다.

오 시장은 "그들은 부산시민의 자부심인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이 펼쳐지는 영화의 전당 앞에서 바로 그 영화제를 폄훼하고 모욕했다"면서 "부산시민의 집인 부산시청 앞 광장에서 버젓이 황당무계한 ‘가짜뉴스’를 생중계했다"고 썼다.

그는"'가짜뉴스'라는 것이 참 무섭다. 어처구니없고, 당연히 아니라 생각하는데도 끊임없이 반복하고, 끊임없이 확대해서 ‘혹시나’하는 생각을 품게 만든다"면서 "아니땐 굴뚝에도 연기를 만들어 낸다"고 비판했다.

지난 3일 일부 유튜버는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이 펼쳐지는 영화의 전당 앞에서 오 시장 관련 성추행 의혹을 제기했다. 지난달 한 유튜브 채널은 앞선 지방선거 때 오 시장 캠프에서 거액의 돈거래가 있었다는 주장을 펴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오거돈', '오거든 미투' 등을 검색하며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작성 : 2019년 10월 05일(토) 12:05
게시 : 2019년 10월 05일(토) 12:05


진수아

키워드 : 오거돈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0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