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중소기업 국가대표 브랜드 ‘브랜드 K’ 태국서 런칭쇼
문화와 산업 연계 신개념 콜라보 방식…전세계에 생방송
박영선 중기부 장관이 ‘브랜드 K’ 런칭 행사에서 Central World Beacon에 마련된 브랜드k 쇼룸 방문해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2일 문재인 대통령의 동남아 3국 순방을 계기로 대한민국 국가대표 중소기업 공동브랜드인 ‘브랜드 K’ 런칭 행사를 태국 방콕에서 열었다.
전체 45분으로 진행된 K-Pop쇼는 중소기업 혁신제품을 세계인들에게 알리는 문재인 대통령의 연설, 에일리·산들·베리베리·위키미키의 한류공연, 브랜드 K 홍보대사 박지성의 제품 사용후기, 박영선 중기부 장관의 브랜드 K 제품소개 및 국내외 판로지원 계획 발표 등으로 구성됐다.

이 행사는 (국내)공영홈쇼핑, (국내)K-tv,태국현지)G-CJ, (국외)아리랑tv 채널을 통해 전 세계에 생방송으로 송출됐다.
아울러, ‘브랜드 K’ 제품의 국내외 시장 개척을 위한 MOU도 동남아시아 e커머스 시장을 선도하는 라자다(LAZADA), 태국 홈쇼핑 그룹 True GS, 국내 신흥 유통기업 카카오커머스와 각각 체결했다.

그동안 우리의 중소기업은 우수한 수준의 기술·품질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독자적인 브랜딩 파워가 부족해 국내·외 판로를 개척하는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중소기업중앙회 설문조사에 따르면 중소기업의 83.3%가 미약한 브랜드로 영업활동에 제약을 경험했다.
정부는 중소기업의 부족한 인지도와 브랜드 파워를 보완하고, 국가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한 방안으로 중소기업 대표 공동브랜드 육성을 위해 ‘브랜드 K’라는 혁신 브랜드를 출시했다.

최근 선진국은 신흥국의 추격, 기술평준화 추세에서 자국제품의 경쟁력 확보의 일환으로 ‘국가대표 브랜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스위스 라벨이 부착된 경우, 명품 브랜드 인지도를 기반으로 제품 가격의 20% 이상을 높게 책정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중기부는 중소기업들이 달성한 혁신을 브랜드로 바꾸는 ‘브랜드 K’사업을 체계적·지속적으로 추진해 중소기업 제품의 해외시장 판로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 혁신성이 우수한 창업·벤처기업 제품에도 그 기회를 부여해 명품브랜드로 안착할 수 있도록 하는 마케팅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박영선 장관은 “이번행사는 아세안 지역에서 K-POP과 연계해 대한민국 중소기업의 기술력과 제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함께 한류를 즐기고, 함께 동반성장 한다는 취지로 마련했다”면서 “‘브랜드 K’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혁신 중소기업 제품으로 K-pop과 함께 세계인들의 사랑을 받을 제품으로 디자인과 기술, 기업의 비전과 철학이 건전하고 잠재력이 있는가를 우선가치로 해 선정했다. 대한민국이 보장하고 세계인들이 사랑할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영선 장관이 ‘브랜드 K’ 런칭 행사에서 태국언론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작성 : 2019년 09월 03일(화) 09:28
게시 : 2019년 09월 03일(화) 09:32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9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