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한독상공회의소, 물류 분야 ‘독일 직업교육’ 프로그램 도입
쉥커코리아와 ‘물류 전문가 양성과정’ 업무협약 체결
바바라 촐만 한독상공회의소 대표(왼쪽)와 디어크 루카트 쉥커코리아 대표가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한독상공회의소에서 물류 분야 독일 직업교육 프로그램 도입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독상공회의소는 쉥커코리아와 독일 직업교육 프로그램의 국내 확산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지난 8월 21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소재 한독상공회의소에서는 대학 졸업생을 위한 물류 분야 직업교육 프로그램의 국내 최초 도입을 위해 한독상공회의소와 쉥커코리아가 모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자동차 정비분야와 플로리스트 분야에 이어 한독상공회의소 쉥커코리아가 협업해 개발한 직업교육 프로그램 ‘물류 전문가 양성과정’에는 독일 물류산업에서 사용하는 현장 교육과정들을 기반으로 급격하게 진화하는 물류기술에 맞춘 국내 개발 신규과정들이 추가됐다.

지난 7월부터 시작된 채용과정을 통해 선발된 신입직원들은 100시간의 독일식 강사 양성과정 이수 및 엄격한 평가에 합격한 트레이너들을 통해 해당 직업에 필요한 지식 및 숙련도 능력을 습득하게 된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신입직원에게는 직무관련 기술 외에도 직업수행에 필요한 통합적 역량 강화교육, DB 쉥커의 해외지사 단기연수 및 다양한 실무 프로젝트의 참여 기회가 주어진다. 해당 분야의 직업교육 프로그램은 총 12개월로 구성되어 있으며, 프로그램 이수 시 한독상공회의소 발행 증명서가 발급된다.

한독상공회의소는 지속적으로 기업들 및 유관기관들과 협업하여 국내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인력 급감시대를 대비해 고급 기술력과 높은 직무 몰입도를 갖춘 인재양성과정을 다양한 산업으로 적용할 예정이다.

디어크 루카트(Dirk Lukat) 쉥커코리아 대표는 “쉥커코리아가 시장의 선두주자로 인재양성에 대한 혁신적인 투자와 한국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게 돼 기쁘다”며 “이는 고객사에게 더 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8월 22일(목) 09:40
게시 : 2019년 08월 22일(목) 09:44


이석희 기자 xixi@electimes.com        이석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9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