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가스공사, 2019 아시아 석유·가스 전시회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 운영
국내 中企 말레이 진출 지원…가스 감지기 및 초저온용 밸브 홍보·판촉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18~20일 3일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2019 아시아 석유·가스 전시회(Oil & Gas Asia)’에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을 운영해 중소기업의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 지원에 나선다.

이번 행사는 전 세계 60개국에서 2000여 개의 기업이 참가하는 동남아시아 최대 규모의 석유·가스 분야 전시회다.

가스공사는 가스 감지기 및 초저온용 밸브 등 국내 중소기업이 생산하는 다양하고 우수한 천연가스 기자재의 홍보·판촉 기회를 제공하고자 총 14개 업체가 참여하는 전용 홍보관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말레이시아는 최근 자국 내 풍부한 자원 매장량을 바탕으로 석유·가스 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있어 천연가스 분야에서 국내 중소기업이 진출할 만한 가치가 높은 미래 시장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문재인 대통령의 말레이시아 순방을 계기로 양국 간 산업·에너지 분야의 협력 기반이 점차 강화되고 있어 이번 전시회에 대한 참여 기업들의 기대감이 높다.

가스공사는 세계 가스 시장에서 인정받는 브랜드 파워를 전면에 내세우는 공동 홍보 활동을 전개함으로써 국내 중소기업의 우수 제품에 대한 신뢰도 향상은 물론 해외 에너지 시장 진입에도 큰 힘을 더해줄 방침이다.

가스공사는 올해 가스텍(Gastech, 휴스턴), 국제석유가스산업전(ADIPEC, 아부다비) 등 세계 유수 전시회에 총 41개 중소기업의 참여를 지원하는 등 우리나라 대표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KOGAS 브랜드 파워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지원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작성 : 2019년 06월 19일(수) 16:55
게시 : 2019년 06월 19일(수) 16:55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말레이시아 | 천연가스 | 한국가스공사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