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원자력의학원, 본원 연구원 창업기업 지원
의학원 신약개발 1호 벤처 ‘젠셀메드’ 현판식
17일 한국원자력의학원 제3연구동에서 열린 본원 연구원 신약개발 1호 기업인 ‘젠셀메드’ 현판식에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이 지속적인 기술사업화와 지원제도 개정 등을 통해 연구원 창업기업을 배출하고 지원한다.

원자력의학원은 17일 본원 제3연구동에서 연구원 창업기업 ‘젠셀메드’의 현판식을 가졌다.

젠셀메드는 권희충 방사선의학연구소 박사가 암 치료제 기술을 활용해 지난달 7일 창업한 원자력의학원 신약개발 1호 벤처기업이다.

이번 암 치료제 기술은 항암 바이러스인 허피스 바이러스에 특정 단백질을 결합해 암세포만 공격하는 표적 지향성을 높여 치료 효과와 인체 독성이 기존 약물과 차별화되는 우수한 연구기술로서 2016년 연구성과실용화진흥원(현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의 유망기술로 선정된 바 있다.

원자력의학원은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기술을 발굴하고 관련 지원제도를 개정하는 등 적극적인 기술사업화에 나선 결과 이번 연구원 창업기업을 배출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미숙 원장은 “의학원은 방사선 의생명 분야 기초연구에서부터 임상으로 이어지는 전주기 연구를 수행하는 국내 유일의 과학기술특성화병원으로, 우수 기술개발에 그치지 않고 연구자 주도로 직접 사업화를 추진해 혁신적인 암 치료제 개발 기간 단축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6월 17일(월) 17:54
게시 : 2019년 06월 17일(월) 17:54


정현진 기자 jhj@electimes.com        정현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벤처기업 | 신약개발 | 한국원자력의학원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0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