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슈나이더일렉트릭, 2019 국제전기전력전시회서 에너지 효율 극대화할 최신 전력 기술 소개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2019국제전기전력전시회 참가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한국 대표 김경록)이 29일부터 3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19 국제전기전력전시회 (Global Electric Power Tech 2019)’에 참가한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기전력분야 전시회로 전기전력설비, 스마트그리드, 발전 및 플랜트, 중전기 산업 등을 아우른다. 
매년 3만명 이상의 유관기관 및 단체, 전력공기업, 전기설계와 감리, 안전관리와 유지보수 분야의 주요 발주처와 고객사가 참관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국내 제조업계에서도 4차 산업혁명 대비 디지털 전환 움직임이 일어나고 있는 만큼, IoT 기반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최신 전력 관련 기술 및 신제품을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파트너사인 이피 코리아(EP KOREA)와 에코엑스퍼트(EcoXpert) 에스엔유티 씨엔티(SNUT CNT)와 함께 참가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이피 코리아(EP KOREA)는 데이터센터 및 IT 전문가를 위한 에코스트럭처 IT(EcoStruxure IT) 솔루션을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UPS(무정전 전원공급장치), PDU, Cooling 등을 원격 감시 및 알람 기능이 있는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Ecostruxure IT Expert) ▲99% 에너지 효율성의 UPS ‘갤럭시 VX (Galaxy VX)’ ▲엣지 컴퓨터와 소규모 데이터 센터에 최적화된 UPS ‘갤럭시 VS (Galaxy VS)’ ▲DICM 쿨링 옵티마이즈 (DICM Cooling Optimize) ▲Unifair 항온항습기 등 총 9가지의 데모장비와 적용사례가 전시된다.

전략 파트너인 에코엑스퍼트(EcoXpert) 에스엔유티 씨엔티(SNUT CNT)와는 전력시스템 및 전기설비 가용성 향상을 위한 전력 관리 솔루션 에코스트럭처 파워(EcoStruxure Power)와 관련 기술을 집중 선보인다.

주요 기술로는 ▲회로 차단기 및 보호 릴레이 제품군 ▲부하관리 및 전기용량 관리를 위한 모터 보호 솔루션 ▲전력품질 모니터링 및 품질 보상 솔루션(고조파)인 ‘AccuSine PCSn’ ▲전력품질 미터기 ION9000 ▲ 전력 품질 데이터에 대해 클라우드 기반 분석 데이터를 제공하는 EcoStruxure Power Advisor ▲ 빌딩 자동화 솔루션 EcoStruxure building Operation 등이 있다.

김경록 슈나이더일렉트릭 코리아 대표는 “파트너사와 함께하는 이번 전시회는 에너지 효율과 지속 가능성을 위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집약된 기술 솔루션을 선보이는 자리” 라며 ‘’에너지 관리 및 인프라 보호와 관련된 통합적 데이터센터 솔루션으로 파트너사가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이피 코리아(EP KOREA)는 코엑스 3층 C홀 C109에,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SNUT는 C홀 F103에 부스가 각각 마련될 예정이다.
작성 : 2019년 05월 23일(목) 16:22
게시 : 2019년 05월 23일(목) 16:24


권의진 기자 ejin@electimes.com        권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6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