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중부발전, 보령 원도심을 무대로 할 청년 창업팀 발굴 나서
내달 16일까지 공개모집...각 팀 최대 4400만원 지원
한국중부발전 본사.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보령시 원도심에 활기를 불어넣을 사업 아이템을 가진 청년을 공개 모집하고 선발된 팀에는 최대 4400만원을 지원한다.
중부발전은 ‘원도심 재생 청년 창업 프로젝트’의 예비 창업팀을 다음 달 1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젝트는 보령시 원도심에서 창업할 의지가 있는 창업팀을 세 팀 선발해 팀별로 창업공간 최초 리모델링 비용(최대 2000만원)과 2년간 임차료(최대 월 100만원)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중부발전은 보령시 골목상권에 활력을 주고 구도심으로 젊은 고객층을 유입할 수 있는 아이템을 가지고 있는 만 19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참여를 원하는 팀은 중부발전 홈페이지에서 지정된 양식을 받아 작성한 뒤 구비서류와 함께 다음 달 16일 18시까지 메일로 접수·지원하면 된다.
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중부발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다음 달 2일에는 중부발전 본사에서 사업설명회도 개최될 예정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반짝이는 아이디어와 열정을 지닌 청년들이 적막한 원도심 상권에 생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중부발전에서 다방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지난 15일 보령시와 원도심 재생을 위한 청년 창업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작성 : 2019년 04월 23일(화) 19:04
게시 : 2019년 04월 23일(화) 19:05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