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남부발전, 체계적인 동반성장 위한 협의회 발족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 발대식...4개 분야로 나눠 체계적 지원
한국남부발전 본사(부산국제금융센터).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동반성장협의회를 꾸려 중소기업, 지역사회와의 체계적인 협력을 도모한다.
남부발전은 23일 부산 남구 본사에서 실효성 있는 중소기업 지원과 지역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K-Growth 동반성장협의회’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동반성장협의회는 국내 에너지기업, 부산 중소기업, 창업·벤처기업, 사회적기업 등 4개 분야 30개 기업으로 구성됐으며 기업의 애로사항 청취, 니즈 파악 등을 통해 실효성 있는 지원사업 아이디어를 발굴할 계획이다.
남부발전 관계자는 “글로벌 경기침체 등 힘든 경영환경 속에서도 성장잠재력을 보유한 기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육성하겠다”며 “지속적인 중소기업과의 소통을 통해 기업에 실질적 도움이 되는 지원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부산시와 공동으로 운영하는 해외사업 특화프로그램 ‘K-마젤란’을 통해 부산지역 11개 기업의 1억3500만달러(약 1542억원) 수출 성과에 기여하고 서울시 등과 함께 145억원 규모의 소셜임팩트펀드를 조성하는 등의 활동으로 중소벤처기업부의 공공기관 동반성장평가에서 최고등급인 ‘우수’를 받은 바 있다고 설명했다.
작성 : 2019년 04월 23일(화) 18:52
게시 : 2019년 04월 23일(화) 18:52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5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