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광기술원, 조명융합 워크숍 개최…"상생 협력모델 발굴"
조명융합산업 발전방향 제시
김영선 한국광기술원 원장이 '조명융합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17일 한국광기술원(원장 김영선)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와 연계한 조명융합산업의 발전방향을 제시하고 신시장 개척을 위해 '조명융합 워크숍'을 서울 SETEC에서 개최했다.

올해 8회를 맞이한 워크숍에서는 '사회문제 해결, 삶의 질 향상'을 부제로 첨단소재, 자율주행,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등 신기술과 융합한 조명산업분야의 중소-대기업 상생 협력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산학연이 뜻을 모았다.

1부 행사에서는 광융합산업 종합발전 계획 수립 현황, 사회문제 해결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융합조명 기술·시장현황과 관련 특별강연 및 초청강연을, 2부에서는 ▲조명융합소재부품 ▲IoT조명융합시스템 ▲스마트조명 ▲한국광기술원 주요 성과 및 향후 기술개발 방향을 발표했다.

이날 김영선 원장은 인사말에서 "우리 원은 국내 유일 광융합 전문 연구기관으로 광융합 분야 산업 발전에 많은 역할을 담당한다"며 "광융합기술지원법에 힘입어 올해는 광융합 관련 기술개발 및 기업지원, 그리고 다양한 정책 발굴이 더욱 체계적으로 진행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광융합분야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조명융합 분야에서는 지난 2년간 32건의 기술개발과 21건의 기술이전, 약 300억원 규모 해외수출 계약 등 관련 중소기업의 가시적인 성과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오늘 이 자리가 사회문제 해결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조명융합 분야의 중·소·대기업 상생 협력모델 창출과 고부가가치 신시장 창출을 위한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국내 조명산업의 어려운 시장 환경을 극복하는 중요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워크숍을 위해 ▲김형중 한국에너지공단 실장 ▲김동식 케이웨더 대표 ▲최옥만 LH공사 처장 ▲안선영 한국광산업진흥회 본부장 등 업계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작성 : 2019년 04월 17일(수) 14:49
게시 : 2019년 04월 17일(수) 14:52


정수지 기자 jsj@electimes.com        정수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영선 | 조명융합산업 | 한국광기술원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