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한-벨기에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기술협력 ‘맞손’
원자력의학원, 벨기에 원자력연구소와 공동연구협력회의 개최
한국원자력의학원이 벨기에 원자력연구소(SCK-CEN)와 공동연구협력회의를 개최해 김미숙 원자력의학원 원장을 비롯한 관계자가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벨기에와 방사성동위원소의 기술발전을 위한 공동연구 협력사항을 논의했다.
원자력의학원은 28일 오전 11시부터 본원 대회의실에서‘암세포 정밀 표적치료를 위한 미래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기술협력’을 주제로 벨기에 원자력연구소(SCK-CEN)와 세미나를 개최했다.
방사성동위원소 이용 암세포 정밀 표적치료는 방사성동위원소가 방출하는 방사선으로 암세포만 찾아서 공격하는 정밀치료로 최근 미국과 유럽을 중심으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세미나는 벨기에 원자력연구소의 방사성동위원소 기초연구 성과와 한국원자력의학원의 풍부한 임상경험을 공유하고 방사성동위원소의 기술발전을 위한 공동연구 협력사항을 논의하는 장으로 마련됐다.
연구소장 등 벨기에 원자력연구소 분야별 전문가들이 참석한 이번 세미나는 ▲방사성동위원소 임상연구 현황(이용진 원자력의학원 부장), ▲연구용 원자로 이용 방사성동위원소 생산개발 현황(에릭 반 왈러 벨기에 원자력연구소소장) 발표와 함께 방사성동위원소 협력사업 분야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김미숙 원장은“양국의 기술협력을 통해 세계적인 미래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의 연구모델을 발굴해 암 정복을 이끄는 방사성의약품 신약개발의 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벨기에 원자력연구소는 1952년 설립된 벨기에 최대 원자력 종합연구기관으로 연구용 원자로를 운영하여 최근 암세포를 정밀 표적하는 방사성루테슘(Lu-177), 방사성이트륨(Y-90), 방사성악티륨(Ac-225) 등 방사성동위원소의 대량 생산기술과 기초 활용기술을 꾸준히 개발해오고 있다.
작성 : 2019년 03월 29일(금) 00:17
게시 : 2019년 03월 29일(금) 00:17


정현진 기자 jhj@electimes.com        정현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동연구협력회의 | 벨기에 | 한국원자력의학원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