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소방청, 초고층건축물 화재 안전에 팔 걷어
20일부터 서울 등에서 3단계 조사 실시
축적된 자료 바탕으로 화재안전정보데이터 구축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소방청이 초고층건축물의 화재안전 확보를 위해 팔소매를 걷는다.
13일 소방청(청장 정문호)에 따르면 중앙특별합동조사단은 오는 20일부터 서울 등 4개 시·도 49개소 초고층건축물에 대한 화재특별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제천・밀양화재 이후 화재안전 종합대책 마련을 위해 진행 중인 전국 중소 화재취약건축물에 대한 2단계 화재안전특별조사와 연계해 진행된다.
초고층건축물은 도시의 상징(Land Mark)이자 업무와 관광자원으로 지역발전에 기여하는 바가 큰 반면 화재발생 때는 이용자가 많아 인명피해도 클 것으로 예상돼 사전에 위험요인 제거 등 특별조사의 필요성이 높다.
이번 3단계 조사는 지난 1단계와 2단계 조사 이후 실시되는 조사로 건축・소방・전기・가스・위험물・재난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합동조사단이 구성돼 조사를 실시한다.
중점사항은 소방시설과 피난시설 등 6개 분야 274개 항목에 대한 조사로 진행된다. 시설물의 안전관리 실태는 물론 이용자 특성과 소방관서와의 거리, 소방관서 대응활동사항 등 환경요인까지 조사에 포함된다.
특히 조사과정에서 발견된 중대 위법사항에는 과태료 부과 등 법적 조치가 따르고, 경미한 불량사항은 시정조치와 합동조사단 전문가 컨설팅을 받아 시설 개선 유도도 이뤄진다.
소방청이 실시하는 이번 3단계 초고층건축물 화재안전특별조사가 완료되면, 1・2단계 조사결과까지 포함해 자료 분석을 통해 초고층건축물의 화재 안전성 강화를 위한 개선 대책이 마련된다.
아울러 축적된 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초고층건축물 화재안전정보데이터베이스 시스템을 2020년까지 구축해 국민에게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이 뿐만 아니라 소방 활동 인명구조와 화재진압을 위한 현장대응 활동 정보자료로도 활용된다.
이윤근 소방청 화재예방과장은 “초고층건축물 화재특별조사는 화재안전대책 마련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꼼꼼히 요인을 찾아내고 시정조치할 것”이라며 “시설주 및 관계자는 소방청 조사에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3월 13일(수) 10:31
게시 : 2019년 03월 13일(수) 10:32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3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