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원자력의학원, 몽골·베트남과 공동연구협약 체결
암 진료 방사성의약품 제조기술 전수 국제 컨퍼런스 개최
김미숙 한국원자력의학원 원장(앞줄 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는 7일 방사선의학연구소에서 몽골과 베트남 관계자를 초청해 방사성항체의약품 관련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7일 방사선의학연구소에서 몽골과 베트남 관계자를 초청해 방사성항체의약품 관련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공동연구협약을 체결했다.

원자력의학원에 따르면 암세포에 특이적으로 결합하는 항체의약품에 방사성동위원소를 붙여 암을 진단하고 치료하는 방사성항체의약품은 탁월한 효능을 인정받아 최근 전 세계적으로 신약연구 추진 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밝혔다.
원자력의학원은 현재 혈액암과 유방암에 대해 항체 기반 진단·치료용 방사성의약품의 개발과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국제원자력기구(IAEA)와 함께 원자력의학원은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방사선을 이용한 암 진료기술 보급사업을 추진 중이다. 원자력의학원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베트남과 몽골이 의학원의 방사성의약품 제조기술에 관심을 갖고 공동연구를 희망했다”며 “중국, 미얀마, 태국 등 아시아 국가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컨퍼런스는 의학원의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개발·표지기술과 방사성항체의약품을 이용한 풍부한 임상경험을 몽골과 베트남의 전문가와 공유하고 관련 분야의 최근 동향과 주요 이슈를 논의하는 장으로 마련됐다.

주요 프로그램은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항체의약품 표지기술 소개(한국원자력의학원 김정영 박사) ▲방사성항체의약품의 임상 적용 소개(한국원자력의학원 김병일 박사) ▲몽골의 핵의학 분야 임상경험과 시설 소개(몽골 제2국립병원 바트뭉크 에르데불강 부원장) ▲베트남의 핵의학 분야 임상경험과 시설 소개(베트남 108육군병원 리 응옥 하 박사) 등으로 구성됐다.

컨퍼런스와 함께 의학원은 행사에 참여한 베트남의 하노이방사선조사센터·108육군병원·몽골 국립병원과 국제협약을 체결하고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와 표지기술 공급, 의약품의 임상시험 수행, 임상데이터 제공 등 방사성항체의약품 공동연구를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김미숙 원장은 “의학원이 수행 중인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의 다양한 기술개발과 실용화 연구사업이 결실을 맺어 아시아 지역의 다국적 임상시험 연구 네트워크를 주도하고 나아가 우리나라가 방사성의약품 선진국으로 도약하는 데 일조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3월 07일(목) 15:15
게시 : 2019년 03월 07일(목) 15:15


정현진 기자 jhj@electimes.com        정현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동연구협약 | 방사성항체의약품 | 한국원자력의학원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5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