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LH-중기부, 60억원 규모의 中企 기술개발 기금 조성
업무협약 체결하고 중소기업 혁신성장 지원 나서
LH가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을 위한 60억원 규모의 기금 조성에 나선다.
6일 LH는 중소벤처기업부와 여의도 소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의 혁신성장 지원 및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해 '민․관 공동기술개발 투자협약기금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민·관 공동기술개발사업은 정부, 공공기관, 대기업 및 중견기업 등이 펀드를 조성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을 지원하고 R&D 투자기반을 강화하기 위한 협력 사업이다.
LH는 지난 2015년 해당사업에 참여해 중기부와 투자협약기금 60억원을 기 조성해,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고기능성 차열 방화문 기술개발’ 등 13개 기술개발 과제를 지원 중이다.
또 이번 투자협약으로 정부와 LH가 각각 절반씩을 부담, 60억원 규모의 펀드를 추가로 조성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및 혁신성장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펀드 조성으로 중기부와 LH는 도시개발․주택건설 분야의 우수과제를 발굴하고, R&D 투자를 통해 개발된 우수기술의 안정적 판로 지원으로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일자리 창출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김형준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와 중소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R&D 과제를 발굴하고,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맞춤형 과제관리를 통해 발굴기술의 상용화 및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구축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LH에서 운영 중인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통해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돕는 선도적인 역할을 지속하겠다”라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12월 06일(목) 10:22
게시 : 2018년 12월 06일(목) 15:38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5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