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동서발전, 동국제강과 에너지 수요 관리 ‘맞손’
108MWh 에너지 저장 장치 운영 사업 계약
자체 개발한 ‘ESS MSP’에너지절감 솔루션·O&M 제공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동서발전 전경.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과 동국제강(대표 장세욱)이 에너지 수요관리를 위해 두 손을 맞잡았다.

동서발전은 10일 오후 동국제강과 108MWh급 에너지 저장 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의 에너지 수요 관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동서발전은 자체개발한 에너지절감 솔루션 모델인 ‘ESS MSP(Management Service Provider)’사업을 활용해 10년 동안 동국제강 인천제강소에 에너지절감 솔루션과 O&M을 제공한다. 동국제강은 이를 통해 약 600억원의 전기요금을 절감하게 된다.

동서발전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ESS MSP 사업은 에너지비용 절감 비즈니스모델로서 에너지 다소비기업을 대상으로 전력사용패턴을 분석해 최적의 ESS 구축과 운영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에 따른 전기요금 절감분을 기업과 공유하는 솔루션 사업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계기로 지속적인 에너지신사업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설비의 안정성 제고에도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현재 UNIST와 공동개발 중인 세계 최초 바닷물을 이용한 해수전지 개발과 ICT 기반의 새로운 에너지효율화 사업모델 실증을 통해 정부의 에너지 수요관리정책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동서발전은 2016년 울산시와 함께 2MWh ESS실증사업을 시작으로, 2017년 울산지역 7개 에너지다소비 기업 대상으로 20.4MWh ESS를 구축해 연간 약18억원의 에너지비용을 절감하고 있다. 또 올해 추가로 울산지역 내 5개 중소기업 대상으로 ESS, 태양광(PV), 수요자원(DR; Demand Response) 거래시장을 활용한 에너지비용 절감 통합모델을 추진 중이다.
작성 : 2018년 10월 10일(수) 16:48
게시 : 2018년 10월 10일(수) 16:50


조재학 기자 2jh@electimes.com        조재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2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