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김동현, 혜은이는 연신 사죄하는데…"차용증은 썼지만 돈은 안빌려"
[ 날짜별 PDF ]
김동현 혜은이 (사진: YTN)
가수 혜은이의 남편으로 알려진 배우 김동현이 사기죄로 실형을 선고 받았다.

14일 재판부는 "피해 금액이 크고 합의에도 실패했다"며 김동현에게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

지난 2016년 김동현은 A 씨에게 "전원주택을 담보로 하겠다"며 "아내 혜은이의 연대 보증도 받아주겠다"고 설득한 뒤 1억 원을 빌렸다.

그러나 김동현은 채무를 변제하지 않았고, 약속했던 주택과 연대보증도 지키지 않아 사기 혐의로 기소됐다.

이에 김동현은 "차용 증서에 서명했지만 지인의 것이었다. 실제 돈을 빌리지는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유죄를 선고했다.

한편 김동현은 이미 사기 행각으로 벌금형을 선고받은 적 있는 데다, 이번에는 아내 혜은이를 들먹인 사실까지 알려지면서 큰 충격을 주고 있다.

또한 일간스포츠의 보도를 통해 혜은이가 잇따른 질문에 "대답할 말이 없다. 너무나 죄송하다"며 연신 사과한 것으로 전해져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작성 : 2018년 09월 14일(금) 21:30
게시 : 2018년 09월 14일(금) 21:30


강민아 기자         강민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