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노랑풍선, 자녀와 함께 떠나는 ‘유네스코 세계유산 대장정’
독일·체코·폴란드·헝가리·오스트리아 등 동유럽 13개 도시 관광
[ 날짜별 PDF ]
노랑풍선은 여름방학을 맞아 자녀와 함께 떠나는 ‘유네스코 세계유산 대장정’ 상품을 신규 론칭했다고 6일 밝혔다.

유네스코 세계유산 대장정 상품은 12일간 독일, 체코, 폴란드, 헝가리, 오스트리아 등 동유럽 5국의 13개 도시의 관광일정을 포함하고 있다.

여행의 세부일정은 독일 역사의 중심지인 베를린을 비롯해 드레스덴, 로텐부르크, 뮌헨을 시작으로 체코의 프라하와 체스키크롬로프를 둘러보게 된다.

폴란드에서는 옛 수도 크라코프는 물론 비엘리츠카 소금광산 내부를 관람할 수 있다. 아우슈비츠에서는 2차 세계 대전 당시 대다수의 유대인의 학살이 자행된 가슴 아픈 역사의 기록을 느껴볼 수 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는 국회의사당과 야경을 만끽 할 수 있다. 오스트리아에서는 비엔나, 찰츠부르크, 잘츠캄머긋 등을 돌아볼 수 있다.

박상희 노랑풍선 유럽팀 담당자는 “무더운 여름방학, 집과 학원의 반복되는 일상에서 벗어나 교과서에서만 보던 세계유산을 두 눈으로 직접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며 “동유럽의 아름다움과 고스란히 녹아있는 중세시대의 애환을 동시에 느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7월 06일(금) 11:42
게시 : 2018년 07월 06일(금) 11:42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9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