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라이프
공연ㆍ회화
세무&건강
연예
스포츠
투데이이슈
카드뉴스
이재명 인터뷰, 초유의 돌발 행동…김부선 스캔들 의식했나 "싸늘한 스튜디오"
[ 날짜별 PDF ]
이재명 인터뷰 김부선 스캔들 (사진: MBC)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경기도지사 당선 인터뷰에서 배우 김부선이 관련된 여배우 스캔들을 의식한 듯 예민한 반응을 보여 논란이 일고 있다.

13일 MBC '선택 2018'에서 이재명 후보와의 인터뷰가 생중계됐다.

이날 이재명 후보는 경기도지사에 당선된 소감에 대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아무래도 공직자의 삶이라고 하는 것이 개인의 삶과 다르게 많은 사람들과 관계되어 있기 때문에, 이 1300만이라고 하는 엄청난 규모의 우리 국민들의 삶을 책임져야하기 때문에 100만의 시정을 맡고 있을 때보다는 많은 책임감, 하중을 그런걸 느끼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MBC 김수진 기자가 "지금 어려운 말씀도 하셨는데 선거 막판에 여러 가지 어려운 일도 겪으셨어요. 앞으로 도지사가 되시면"이라고 묻자 이재명 후보는 돌연 "네 감사합니다. 제가 잘 안 들리는데요"라며 인터뷰를 다급히 마무리하려고 했다.

이재명 후보는 끝내 귀에 꽂힌 이어폰을 스스로 빼버리며 "열심히 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라고 인터뷰를 중단했다.

스튜디오의 진행자들은 이재명 후보의 돌발 행동에 다소 놀란 듯 잠시동안 싸늘한 분위기를 보이다 이내 차분히 진행을 이어갔다.

그러나 일부 시청자들은 이재명 후보의 태도가 적절하지 못한 처사였다며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일각에서는 이재명 후보가 김부선과의 스캔들 관련 질문을 의식해 보인 행동인 것 같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한편 이재명 후보는 경선 과정에서 김부선과의 스캔들 의혹이 불거진 바 있다. 이재명 후보 측은 김부선과의 스캔들을 전면 부인했으나, 김부선 측에서 이재명 후보와의 관계를 폭로해 파문이 일었다.
작성 : 2018년 06월 14일(목) 01:49
게시 : 2018년 06월 14일(목) 01:49


권진호 기자         권진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8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