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오피니언
'나 왔어' 한마디에 조명·TV·에어컨이 동시에... 네이버 클로바 ‘스마트홈’ 기능강화
이번 업데이트로 ‘내 명령어’ 기능과 ‘그룹 설정’ 기능 추가
LG전자·코웨이 등 8곳 연동가능, 향후 지속적인 서비스 확대 계획
[ 날짜별 PDF ]
네이버가 11일 자사의 인공지능 플랫폼인 클로바의 ‘스마트홈’ 기능을 강화했다고 전했다.

스마트홈 업계는 클로바의 이번 스마트홈 기능강화로, 이용자가 ‘클로바앱’과 클로바가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를 통해 빠르고 효율적으로 스마트홈 기기를 관리할 수 있게 됐다고 평했다.

클로바앱의 홈 화면에 스마트홈 메뉴를 신설해 이용자들이 보유한 각기 다른 스마트홈 기기의 현황을 한눈에 파악하고, 앱에서 버튼 클릭 한번으로 기기의 전원을 켜고 끌 수 있도록 사용성을 개선했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이용자는 ‘내 명령어’ 기능을 통해 종이 다른 여러 스마트홈 기기를 동기화해 한꺼번에 제어할 수 있다. 퇴근 후 집에 온 이용자의 ‘나 왔어’ 한 마디에 집안의 모든 조명과 TV, 에어컨이 동시에 작동하는 식이다.

또 ‘그룹 설정’ 기능을 사용해 스마트홈 기기를 원하는대로 한 묶음으로 설정하면 명령어 한 번으로 모든 조명을 제어할 수 있다. 침실의 모든 조명을 하나의 그룹으로 설정하면 ‘침실 꺼줘’란 명령어에 침실의 모든 조명의 전원이 꺼지는 식이다.

네이버는 향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단순히 기기의 전원을 켜고 끄는 것뿐만 아니라, 조명의 밝기나 에어컨의 세기 등 세부적인 명령도 실행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개선한다는 복안이다.

강석호 네이버 클로바 리더는 “이번 업데이트로 클로바와 연동 가능한 스마트홈 기기를 보유한 이용자라면 누구나 클로바 플랫폼을 통해 간편하게 기기를 제어할 수 있게 됐다”며 “사용자의 일상을 풍요롭게 하는 ‘스마트홈’ 기술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재 클로바와 연동이 가능한 스마트홈 기기 협력사는 LG전자·필립스휴·코웨이·HK네트웍스·브런트 등 모두 8곳, 연동된 스마트홈 기기는 12종, 연동 가능한 기기는 45종 등이다. 네이버는 향후 지속적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장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06월 12일(화) 14:53
게시 : 2018년 06월 12일(화) 14:53


이상진 수습기자 godot@electimes.com        이상진 수습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0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