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아우디·폭스바겐 코리아, 리콜률 향상을 위한 신뢰 회복 프로그램 실시
아우디·폭스바겐 코리아는 신뢰 회복 프로그램(TBM)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아우디·폭스바겐 코리아 측은 EA189 디젤 엔진을 장착한 자사의 모든 차종에 대한 리콜률을 높이기 위해 TBM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10일을 기준으로 아우디·폭스바겐은 50.7%의 리콜률을 기록했으며, 환경부에 리콜률 85%를 약속한 바 있다.

TBM은 EA189 리콜을 통해 기술적인 해결책을 적용한 차량에 대해 엔진 및 배출가스 처리 시스템 내 특정 부품과 관련된 문제들을 무상으로 해결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전체 서비스 이력이 있는 EA189 디젤 엔진을 장착한 폭스바겐 및 아우디 모든 차종을 대상으로 하며, TBM 적용 시점에 총 주행거리가 25만km 이하이거나 리콜 조치를 받은 시점으로부터 24개월 이내의 차량에 한해 적용된다. 또 지난해 2월 6일 이후 리콜 받은 차량도 해당된다.

TBM에 포함되는 구성 부품은 ▲람다센서 ▲온도센서 ▲EGR 전환밸브 ▲EGR 밸브 ▲EGR 차압센서 ▲인젝터 ▲고압펌프 ▲연료레일 ▲압력 제어밸브 ▲압력센서 ▲고압 파이프라인 등 11개다.

아우디·폭스바겐 코리아 관계자는 “이번에 실시하는 TBM은 오는 12월 31일 이전에 폭스바겐 및 아우디 공식 서비스 센터를 통해 접수해야만 적용 가능하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6월 12일(화) 12:37
게시 : 2018년 06월 12일(화) 12:38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5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