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원자력환경공단, 지진발생 가상 안전한국훈련 실시
방폐장 시설복구·인명구조·사고수습 등 비상시 대비태세 점검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비상대책본부가 방폐장 피해복구 훈련을 하고 있다.
원자력환경공단이 지진발생 상황을 가상한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17일 안전한국 훈련의 일환으로 지진 발생상황을 가상해 방폐장 피해복구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원자력환경공단은 훈련상황으로 경주시 남남서쪽 12km 지점에서 규모 6.0의 지진이 발생하자 지진재난현장조치 행동매뉴얼에 따라 B급 비상을 발령하고, 비상 대책본부 설치·사고수습 방향 등에 대한 토론훈련을 실시했다.

방폐장 현장에서는 전원공급 상실 및 비상 발전기 가동 지연과 동굴처분시설 방문객이 전원상실로 엘리베이터에 갇히는 상황을 가상해 인명구조훈련과 비상발전기 복구훈련을 진행했다.

또 3일째 내린 폭우로 지반이 취약한 상황에서 지진으로 2단계 공사장 사토장 일부가 붕괴돼 차량과 직원이 매몰된 상황을 가상, 유관기관과 공동으로 인명구조와 현장 복구훈련을 실시했다.

차성수 이사장은 “지진, 폭우 등의 자연재해는 사전예고가 없는 만큼 평소 반복적인 훈련으로 철저한 대비태세를 갖추고, 안전한 방폐장 운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5월 17일(목) 14:20
게시 : 2018년 05월 17일(목) 14:21


조재학 기자 2jh@electimes.com        조재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9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