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기기
SOCㆍ안전
그린비즈
Living&Lighting
산업정책
기업CEO
월간이슈
특허청, 글로벌 IP 스타기업 205개 '선정'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특허청은 전국 205개 유망 중소기업을 2018년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 사업’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사업은 지역의 강소·유망 수출 중소기업 IP 지원을 위해 특허청-지자체가 예산 154억 원을 투입하는 사업이다.

선정기업은 IP경영 진단·구축, 해외 출원비용 지원, 특허/디자인 전략 분석, 제품·포장·목업(mock-up) 디자인 및 브랜드 개발 등 3년간 지식재산과 관련된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올해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 사업에는 총 845개 사가 신청해 4.1: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는 4차 산업혁명의 진전과 함께 중소기업의 지식재산권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결과로 풀이된다.

특허청과 지자체는 서류심사, 현장실사 및 외부 위원을 통한 대면심사 등 엄정한 심사절차를 거쳐 최종 지원 기업을 선정했다.

특허청은 지역 균형 발전 및 지역 수출기업 육성이라는 국정 기조에 발맞춰, 상대적으로 어려운 환경에 있는 비수도권 기업 위주로 선정(144개 사, 70.2%)했다.

선정된 기업의 80%는 수출기업이고, 42%는 해당 지자체의 전략산업에 해당하는 기업이다. 따라서 이들 기업이 비수도권 지역의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선정기업 중 51개 사(25%)는 인공지능, 가상·증강현실, 정밀의료, 사물인터넷 등 미래 신기술 관련 기업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의 성장 잠재력 높은 기업으로 분석된다.

김용선 특허청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글로벌 IP 스타기업이 기술분쟁 해결, 지재권료 부담 경감, 지재권 전략 수립 등 지식재산 어려움을 극복할 것”이라며 “지난해에만 약 1000여 명을 신규 채용하는 등 우수한 사업성과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04월 15일(일) 21:38
게시 : 2018년 04월 15일(일) 21:38


김승교 기자 kimsk@electimes.com        김승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7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