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정치
정책
화제의 인물
만나봅시다
인사·동정
전국
김영춘 해수부 장관, 부산시장 불출마 의사 밝혀
페이스북에 글 올려, “국정운영 차질 안돼”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사진>은 11일 부산시장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6·13 지방선거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경선은 박재호 국회의원과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 정경진 전 부산시 행정부시장의 3파전으로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
김 장관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지금 대한민국은 향후 수십년의 운명을 좌우할 대전환기를 맞고 있다”며 “국무위원으로서, 그리고 해수부 장관으로서 맡은 바 직분에 더욱 진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많은 시민과 당원께서 촛불혁명을 부산에서도 완성하라는 명령으로 저의 출전을 요구해 애초의 불출마 입장을 꺾고 시장후보 경선참여를 적극 검토했었다”고 운을 뗐다.
그러나 “현직 장관이자 국회의원으로서 경제살리기와 북핵위기 해결에 총력을 경주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작은 차질도 있어서는 안 되겠다는 판단으로 출마를 접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 장관은 “변화와 개혁을 바라는 많은 시민의 요청에 따르지 못하는 점, 정말 죄송하게 생각한다”며 “그 기대는 다른 분들이 저보다 더 훌륭하게 이루어주시리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작성 : 2018년 03월 11일(일) 20:56
게시 : 2018년 03월 11일(일) 20:57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8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